봉지냥.gif

5f725dbbc99013348b335bf3c37af36c_NR21UTQ3USejEVrK4Nw7X8J6nV6JvF.gif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한 문장으로 만나도 오래도록 기억에 남는 꿈입니다.

후회와 그리움을 만나느니 헤어지는 게 낫습니다.

우리가 더 아름다웠으면 좋겠어요.

 

우리의 작은 글에서 서로의 마음을 읽도록 해요.

서로의 마음을 볼 수 없는 눈빛

눈알을 찡그리고 있어요.